수확에서 나눔까지, 소박하지만 아름다운 행복-김장나눔행사 - 한국의 BNP 파리바
뉴스 및 프레스 한국의 BNP파리바 뉴스
2014/12/05 -

수확에서 나눔까지, 소박하지만 아름다운 행복-김장나눔행사

프린트프린트

– 임직원, ‘그린리더’ 참가자들 포함 총 200여 명, 지역 내 어려운 이웃 300가구 위한 김장나눔행사 열어
– 올 해 직접 수확한 채소로 김장김치 담가 이웃들과 나누고 따뜻한 식사 함께 해

BNP파리바 그룹의 보험 자회사인 BNP Paribas Cardif 산하 한국보험법인인 BNP파리바 카디프생명(대표: 쟝 크리스토프 다베스)은 4일 면목종합사회복지관 (중랑구 면목동 소재)에서 수확의 기쁨을 나눔의 행복으로 전하는 김장 담그기 행사를 마련했다.

Photo_ Share Kimchi with Neighbors in Need
이 날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이 운영하는 환경교육 프로그램 ‘그린리더’에 참여하고 있는 면목종합사회복지관의 어린이 및 어르신들은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임직원 자원봉사자, 숲•환경교육 전문 NGO (사)생명의숲국민운동 활동가들과 함께 ‘그린리더’ 프로그램을 통해 재배한 텃밭 채소로 약 1000포기(3,000kg)의 김장김치를 담갔다.

김장 후에는 독거노인, 조손 가정 등 지역 내 어려운 이웃 150여 명을 초대해 갓 담근 김장김치와 보쌈으로 식사를 함께하며 이웃간 정을 나눴다.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의 임직원 자원봉사자들은 식사를 마친 후 어린이 참가자들과 함께 지역 내 저소득 가정 300여 가구를 돌며 직접 김장김치 배달까지 마쳤다.

이번 김장나눔행사는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이 지난 2011년부터 진행해 온 ‘그린리더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텃밭 가꾸기, 원예활동 등의 환경 교육을 통해 취약 계층 아동들의 정서적∙심리적 성장에 기여하고 있다. 지난 해에는 프로그램의 진정성과 전문성을 인정받아 환경부로부터 ‘제 10차 환경교육프로그램 인증’을 받았으며, 올 7월에는 소비자연구원이 직접 선정하는 ‘제 3회 대한민국 상생경영대상’에서 최우수프로그램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행사에 참여한 김정순 할머니는 “매년 홀로 보내는 연말이 외로웠다”며, “오늘 이렇게 지역 아이들과 주민들이 직접 수확한 채소로 김장도 해주고, 식사에도 초대해 주어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의 주창민 감사는 “이번 김장나눔 행사가 어려운 환경에 있는 이웃들이 보다 훈훈한 겨울을 나는데 도움이 되었기를 바란다”며, “바쁜 일상이지만 우리회사 임직원들은 소외이웃 지원 등 사회통합에 기여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속적인 나눔의 즐거움을 실천 해 나가고자 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