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및 프레스 한국의 BNP파리바 뉴스
2020/04/27 -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대출안심보험, 하나은행 모바일 뱅킹(하나원큐)에서 판매 개시

프린트프린트

– 예기치 못한 사고 시 대출금 대신 상환하는 ‘더세이프 대출안심보험’, 하나은행에서도 제공 중
– 여전히 높은 가계부채 부담…갑작스러운 사고에 채무상환부담 ‘낮추고’, 가계 경제 ‘지켜주는’ 안전장치
– 페이스북에서 하나은행 제휴 기념 퀴즈 이벤트 실시… 7월 말까지 가입고객에게는 백화점 상품권 증정!

BNP파리바 카디프생명(대표: 브누아 메슬레)은 하나은행 고객들이 보험사고 시 대출금을 대신 상환해주는 ‘무배당 더세이프 대출안심보험’을 만날 수 있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최근 언택트(Untact: 비대면) 소비 문화를 반영해 비대면 상품 및 서비스를 확대 중인 하나은행의 스마트폰뱅킹 앱 ‘하나원큐’를 통해 제공된다.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글로벌 종합금융그룹 BNP파리바의 보험 자회사인 BNP파리바카디프 산하의 한국 생명보험법인이다.

최근 국제결제은행(BIS) 발표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조사 대상국 중 가계부채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고, 가계부채 비율 증가 속도 또한 최상위권 수준으로 나타났다. 여전히 많은 한국인들이 대출기간 중 예상치 못한 보험사고가 발생할 경우 자산을 지키지 못할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상황인 것이다.

‘무배당 더세이프 대출안심보험’은 대출기간 중 사망 또는 80% 이상의 고도장해, 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 진단 등의 보험사고 발생 시, 보험회사가 고객 대신 남은 대출금을 상환해 주는 상품이다(기본형, 암보장형, 3대질병보장형 중 선택). 대출금 상환 후 채무상환 의무가 가족에게 전가되지 않고, 남은 보험금은 필요자금으로도 활용이 가능해 예기치 못한 상황에도 자산과 가족을 보호할 수 있다.

가입대상은 하나은행의 대출고객들로, 주택담보대출, 전세자금대출, 모바일 대출 ‘하나원큐 신용대출’을 포함한 신용대출 등을 이용 중인 고객들이라면 누구나 가입이 가능하다. 비대면 보험상품이므로 은행지점 방문 없이 하나은행 스마트폰뱅킹 앱 ‘하나원큐’에서 편리하게 가입할 수 있다.

브누아 메슬레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대표이사 사장은 “’더세이프 대출안심보험’은 당사의 글로벌 본사이자 신용보험 부문 글로벌 리더인 BNP파리바카디프의 전문성이 집약된 상품으로, 예기치 못한 상황으로 인해 빚이 대물림되거나 소중한 자산을 잃는 위험으로부터 고객과 가족들을 보호한다. 모든 가입 과정이 비대면으로 제공되어 편의성까지 높인 안전장치로 하나은행 고객들이 어려움 속에서도 소중한 가족과 자산을 지킬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무배당 더세이프 대출안심보험’은 대출기간에 따라 비갱신형(6년~30년 만기)과 갱신형(1년 만기, 최대 5년 보장), 보험가입금액은 대출금 한도에서 500만 원~10억 원 이내(기본형 기준)로 설정할 수 있다. 예를 들어, 35세 남자가 보험가입금액 1억 원으로 가입할 경우 월 보험료는 8,500원이다(10년 만기, 전기납, 기본형 기준).

한편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무배당 더세이프 대출안심보험’의 하나은행 출시를 기념하는 두 가지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진행되는 ‘하나은행 제휴 기념 퀴즈 이벤트’에 참여 시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모바일 커피 쿠폰을, 4월 24일부터 7월 31일까지 ‘무배당 더세이프 대출안심보험’을 신규로 가입하는 고객에게는 백화점 상품권을 제공한다.

이와 더불어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대출안심보험 상품의 혜택을 그려낸 영상 ‘세 명, 그리고 세 가족의 이야기’도 공개했다. 이 영상은 대출안심보험의 실제 보험금 지급 사례를 바탕으로 재구성하여 실질적인 고객의 공감을 더했다. 대출안심보험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BNP파리바 카디프생명 대출안심보험 페이지 에서 확인할 수 있다.